맛이 증명하는

프리미엄 돈카츠 시올돈

시올돈은 점점 까다로워지는 고객의 니즈에 맞게 완벽한 숙성과 환상적인 튀김으로 

전국 어디서든 높은 퀄리티의 돈카츠를 드실 수 있도록 노력합니다.


맛이 증명하는

프리미엄 돈카츠 시올돈

시올돈은 점점 까다로워지는 고객의 니즈에 맞게

완벽한 숙성과 환상적인 튀김으로 전국 어디서든

높은 퀄리티의 돈카츠를 드실 수 있도록 노력합니다.

시올돈만의 카츠마스터 교육


본사 교육 과정을 성공적으로 수료한 점주님을 마스터로 칭하며, 카츠마스터 인증서를 수여합니다.

단순히 매장 운영을 잘 하는 점주를 복제하는 것이 아니라 돈카츠에 대한 모든 것을 제대로 이해하고
관리할 수 있는 카츠마스터를 양성합니다.

꾸준하게 사랑받는 시올돈

단순하게 10,000명의 손님이 오는게 아닌

100명의 손님이 100번 오는 매장을 만들어나가고있습니다.

시올돈만의 카츠마스터 교육


본사 교육 과정을 성공적으로 수료한 점주님을 마스터로 칭하며, 카츠마스터 인증서를 수여합니다.

단순히 매장 운영을 잘 하는 점주를 복제하는 것이 아니라 돈카츠에 대한 모든 것을 제대로 이해하고
관리할 수 있는 카츠마스터를 양성합니다.



시올돈, 이래서 사랑 받습니다!

우리 동네 1등 돈카츠! 고객에게 사랑 받는 시올돈만의 노하우

원육선별

-시올돈은 검증된 브랜드한돈만을 사용합니다.

차별화된 숙성

-시올돈의 72시간 교차숙성은 고기본연의 감칠맛을 극대화합니다.

누룩소금 염지

-일반소금 보다 염도는 낮고 감칠맛이 뛰어난 누룩소금으로 염지합니다.



시올돈, 이래서 사랑 받습니다!

우리 동네 1등 돈카츠!

고객에게 사랑 받는 시올돈만의 노하우


원육선별

-시올돈은 검증된 브랜드한돈만을 사용합니다.

차별화된 숙성

-시올돈의 72시간 교차숙성은 고기본연의

 감칠맛을 극대화합니다.

누룩소금 염지

-일반소금 보다 염도는 낮고 감칠맛이 뛰어난

 누룩소금으로 염지합니다.


돈카츠만큼

자신있는 인테리어

시올돈은 주방이 보이는 오픈키친설계로 위생에대한 자신감과

찾아주신 손님들이 더욱 신뢰할 수 있는 인테리어를 지향하고

우드와 화이트의 조합으로 따뜻하고 편안한 분위기를 연출합니다.



돈카츠만큼

자신있는 인테리어

시올돈은 주방이 보이는 오픈키친설계로

위생에대한 자신감과 찾아주신 손님들이

더욱 신뢰할 수 있는 인테리어를 지향하고

우드와 화이트의 조합으로 따뜻하고 편안한

분위기를 연출합니다.


[2024.01] 프리미엄 돈카츠 브랜드 시올돈, KBS N ‘대호 왔 대호’ 출연

사진 제공: 시올돈


프리미엄 돈카츠 브랜드 ‘시올돈’이 KBS N 신규 프로그램 ‘대호 왔 대호’에 출연했다고 밝혔다.


돈카츠 전문 브랜드 시올돈은 ‘어디서든 맛있는 돈카츠를 먹을 수 있도록 하겠다’는 일념으로 전국적으로 빠른 확장세를 보여주고 있는 브랜드이다. 본사 자체 내 연구를 통해 길이가 짧은 빵가루를 사용해 더욱 바삭한 식감을 보여주고 습식 숙성, 건조 숙성, 누룩 숙성을 통한 3중 숙성으로 감칠맛을 끌어올리며 육향과 식감 두 가지 모두 잡았다.


‘대호 왔 대호’는 조선의 4번 타자 이대호가 조선 팔도 맛집을 돌아다니며 전국 팔도 먹방을 하며 힐링하는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이대호는 선수 시절 해외 원정에 불판을 챙겨 갔다는 미식가이자 대식가이며 13일 방영된 대호 왔 대호에서 먹방에 필요한 장비가 든 ‘먹가방’을 메고 시올돈을 방문해 매장의 전 메뉴 먹방을 진행했다.


1화에서 게스트로 출연한 정근우와 함께 이대호는 시올돈의 시그니쳐 메뉴인 특등심 돈카츠와 안심 돈카츠를 먹으며 동시에 돈카츠와 잘 어울리는 카레우동을 맛보았다. 또한 이대호는 촬영 당일 비오는 날씨에 어울리는 김치카츠나베를 이어 맛보며 얼큰한 맛을 표현했다. 추가적으로 가츠산도의 부드러움까지 맛보며 시올돈이 서비스하고 있는 돈카츠의 다채로움을 체험했다.


시올돈 김경주, 문정우 대표이사는 ”시올돈이 다양한 미디어에 관심을 받으며 빠른 성장세를 보여주는 배경에는 고객들의 관심과 가맹점주의 노력 덕분”이라고 말하며, “시올돈 오픈 초기 마음먹은 ‘전국 어디서든 맛있는 돈카츠를 제공하겠다’라는 다짐을 다시 한번 새기며 최선을 다할 것”이라는 포부를 전했다.